가을香의 진한 유혹 유자, 모과 활용법

Posted by 누리나래
2012. 10. 6. 07:53 건강 생활상식

가을香의 진한 유혹 유자, 모과 활용법

결실의 계절 가을입니다.

가을에는 사과 감 등 몸에 좋고 맛도 좋은 과일이 많이 나오는 때입니다다. 연이은 태풍의 영향으로 과일값이 많이 비싸긴 하지만 여름철 무더위로 지친 몸에 과일은 더 없는 영양의 보고하고 할 수 있습니다.

여기에 향까지 좋은 과일이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가을 향기 가득한 유자와 모과로 감기도 예방하고 기운도 북돋아 보는것은 어떨까요.


유자차

▲비타민C 가득 담긴 유자

유자에는 레몬의 3배, 바나나의 10배, 참다래의 3배에 달하는 비타민 C가 들어 있다고 합니다. 특히 유자는 그 성질이 서늘하기 때문에 열이 날 때도 좋기 때문에 유자는 초기 감기를 다스리거나 예방하는 데 아주 좋다고 알려져 있죠.

또 신맛은 간 기능을 도와 근육을 튼튼히 만들어주는 작용을 하므로 온몸이 욱신욱신 쑤시는 몸살감기에도 더 없이 좋은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시고 떫은맛이 나기 때문에 그냥 먹기는 어렵습니다. 그래서 설탕이나 꿀에 재어 차로 마시거나 술이나 과즙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습니다.

유자술

기침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에겐 유자술이 좋다고 합니다.

깨끗하게 씻은 유자를 껍질째 썰어 병에 넣고 2~3배 분량의 소주를 부은 후 밀봉해 두었다가 서늘한 곳에 두세 달 두었다가 매일 저녁 잠자리에 들기 전 소주잔으로 반 잔 정도 마시면 됩니다.

유자즙

신경통이나 근육통으로 아픈 부위에 유자즙을 바르면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유자즙 대신 구운 유자씨를 가루 내어 발라도 좋다고 합니다.

유자화장수

유자를 화장수로 만들어 바르면 가을철 건조하기 쉬운 피부를 촉촉하고 매끈하게 가꿀 수 있다고 합니다.

만드는 방법은 유자를 얇게 저며 소주를 붓고 하룻밤 재두었다가 그 즙을 바릅니다.


과즙을 짜고 난 유자는 그냥 버리지 말고 그물망이나 베주머니에 넣어서 유자목욕을 하면 유자 속에 함유된 정유 성분 덕분에 혈액순환이 개선되고 피부도 한결 고와진다고 하네요.

이밖에 소화불량으로 속이 자주 불편하거나 만성피로에 시달리는 사람, 또 술을 많이 마시는 사람에게도 유자는 아주 좋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동의보감>에 “유자는 위 속의 나쁜 기운을 없애고, 술독을 풀어주며 술 마신 사람의 입냄새를 없애 준다”고 했고 <본초강목>에서는 “유자를 먹으면 답답한 기운이 가시고 정신이 맑아지며 몸이 가벼워지고 수명이 길어진다”고 합니다.



모과

▲ 못생겨도 향이 좋은 모과

'나무에 나는 참외'라는 뜻으로 '목과'라고도 불리는 모과는 대표적인 알칼리성 식품으로 과당, 칼슘, 철분, 비타민B와 C, 유기산 등이 함유돼 소화효소 분비를 촉진시켜 주는 효능이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 속이 울렁거리거나 더부룩할 때 먹으면 편안함을 느낄 수 있습니다.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해서 숙취를 빨리 풀어주고 가래를 없애 한방에서는 감기나 기관지염, 폐렴 등으로 고생할 경우 약으로 쓰기도 한다고 합니다.

모과는 과육이 딱딱해서 생으로는 먹을 수 없기 때문에 식용보다는 약으로 주로 사용됐고 얇게 저며서 술이나 차를 만들어 먹어 왔습니다. 하지만 모과는 익히면 훌륭한 음식이 된다고 합니다.

모과정과

껍질을 벗겨 푹 삶은 후 꿀에 담가 삭히면 모과숙이 되고, 삶은 모과를 으깨 체에 받친 다음 꿀과 물을 타서 걸쭉하게 끓이면 아이들이 좋아하는 모과정과가 됩니다.

모과죽

모과를 말려서 곱게 가루 내어 좁쌀이나 찹쌀 뜨물에 넣고 쑨 후에 생강즙을 섞으면 맛있는 가을철 별미 모과죽을 먹을 수 있습니다.

모과차

모과를 살짝 삶아서 꿀이나 설탕에 절여두었다가 끓일 때 유자를 띄우면 맛이 더욱 좋아진다.

모과는 어떻게 먹든 되도록 껍질째 이용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만졌을 때 끈끈한 것은 정유성분 때문인데 이것이 향과 효능을 배가 해주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동의보감>에는 모과의 효능에 대해 "갑자기 토하고 설사하면서 배가 아픈 위장병에 좋으며 소화를 잘 시키고 설사 뒤에 오는 갈증을 멎게 한다. 또 힘줄과 뼈를 튼튼하게 하고 다리와 무릎에 힘이 빠지는 것을 낫게 한다"고 적혀 있다.

<본초강목>에는 “주독을 풀고 가래를 없애며 구워 먹으면 설사에 효과가 있고 기름에 적셔 머리를 빗으면 백발을 고쳐준다”고 했다.

그러나 모과를 너무 오랫동안 많은 양을 먹으면 소변보는 것이 어려워질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반응형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모과 활용법에 대해서 너무 잘 보구 갑니다..!!
    좋은날 되시기 바래요..!!
    • 가을에 모과나 유자차를 만들어 마시는 것도 좋을것 같아요..^^
    • 2012.10.09 12:41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