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당한 음주운전 사유 ‘제 아들이 죽어 슬퍼서 음주운전했어요’거짓 들통나

Posted by 누리나래
2011. 9. 29. 13:55 일상

황당한 음주운전 사유 ‘제 아들이 죽어 슬퍼서 음주운전했어요’거짓 들통나

음주운전의 폐해는 아무리 강조해도 쉽게 없어지지 않는가 봅니다.

운주운전으로 6중추돌사고를 내고 아무런 조치도없이 남의집 다락방에 숨어있다 경찰에 검거된 음주운전자가 경찰에 검거되 구속되었다고 합니다.

더구나 검거된직후 경찰에 아들이 교통사고로 사망해 장례를 치르고 너무 슬퍼서 술을 마셨다고 경찰에 선처를 호소했지만 경찰이 사망진단서를 요구하자 아들이 멀쩔하게 살아있다는 것이 들통이 나자 경찰이 구속되었다고 합니다.



이 52세의 여성 운전자는 만취상태(혈중알콜농도 0.141)로 중앙선을 침범해서 마주오던 차량 5대와 충돌해 8명에게 6주이상의 중상을 입혔다고 합니다.

더구나 아무런 조치도 취하지 않고 남의 집 다락방에 숨어 있었으나 물기묻은 신발자국을 추적한 경찰에 적발되자 멀쩡히 살아있는 아들도 죽은 것처럼 거짓말을 하다 들통이 났다고 합니다.

아무리 법의 처벌이 무서워도 아들도 죽은 것으로 거짓말을 파렴치범이 아닐수 없네요..

이 사람이 지은 죄는 특가법(도주차량) ,도교법(사고후미조치, 음주운전),주거침입 혐의로 음주운전 한가지로 무려 네가지 죄를 한꺼번에 저질렀군요..

음주 운전은 도대체 언제나 없어지게 될지 모르겠군요.


반응형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에휴...
    큰 음악틀어놓고 경찰차까지 중앙선을 넘어 추월하다가...
    잡혀서 경찰관이 뭐라고 하자...
    어머님께서 위독하셔서 병원가는 중입니다...했던 친구..

    최신가요...빵빵하게 틀어놓고 말이지요...

    그때 조수석에서 죽은척 하고있던 제가 생각납니다...
    참...나....
    • 경찰관들도 핑게되는거 알거에요..운전 조심하셔야 합니다..사고가 너무 많아요..^^
  2. 나쁜짓에 거짓말까지... 정말 황당하네요.
    다른 사람에게 큰 피해를 입히는 음주운전, 절대 안되죠.
    • 정말 음주운전은 용서가 안되요..
      몇년전 동생이 음주 뺑소니운전자에게 사고를 당했는데 그나마 크게 안다쳐서 다행이엇지요..^^
  3. 헐... 거짓말까지...
    이럴수가...
    • 거짓말도 정도가 심햇죠..얼마나 다급햇으면 저런 거짓말을 할까 생각도 되지만 음주운전을 하지 말아야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