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가장 안전한 보금자리

Posted by 누리나래
2011. 11. 21. 07:49 일상


이 세상에서 가장 안전한 보금자리는 어디일까 하는 생각을 해본적이 있습니다.

우리는 보통 보금자리 하면 집을 떠올리고는 하지만 사전을 찾아보면 새들이 알을 낳고 깃드는 곳이라고 되어 있습니다.
보금자리 주택이나 주택 대출같은 것도 모두 보금자리라는 용어를 사용하고 있죠.
제 생각에는 아마도 가장 안전하고 편안한 보금자리는 아래 사진에서 보이는 까치집이라고 생각됩니다.

이 까치가 집을 지은 나무는 김제 금산사의 마당 한가운데 있는 보리수 나무에 둥지를 지었습니다.
까치는 집을 지을 때 바람이 심하게 부는 날 집을 짓는 다고 합니다.
바람이 심하는 부는 날 지은 집은 훗날 태풍이나 비바람이 몰아 친다고 해도 견딜수 있지 때문이죠.
그래서 까치집이 허물어 졌다거나 떨어졌다는 말은 들어보지 못한거 같습니다.
까치는 높은 나무에다 집을 짓는것이 보통인데 이 보리수 나무는 그리 높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까치 입장에서 보면 가까운 곳에 숲이 있어 먹을거리를 쉽게 구할수도 있고 살생을 금기시 하는 절집에 해코지 할 사람도 없고 수리나 매, 뱀같은 천적들도 오지 않으니 더이상 좋은 입지 조건은 없어 보입니다. 오히려 겨울에 눈이 많이 오면 먹을 찾아 내려오는 짐승이나 새들을 위해 스님들이 펑퍼짐한  바위위에 먹을거리도 가져다 놓으니 더할 나위없겠죠.  

더구나 보리수 나무는 불가에서는 신성시 하는 나무입니다.
석가모니 부처님께서 깨달음을 얻은 곳도 바로 보리수 나무 아래라고 합니다.
그래서 보리수 열매로 염주도 만들고 넓은 잎은 잘 말려서 불경 한구절을 적어 코팅해서 책갈피로 쓰거나 가까운 분들에게 선물 하기도 합니다. 그러니 함부로 손댈 사람도 없으니 이 보다 더 안전한 보금자리는 

없어 보입니다.


 단지 단점이 있다면 사람들이 많이 찾는 곳이라 조금 시끄럽기는 하지만 낮에는 숲에서 지내면 큰 문제는 없어 보입니다.

까치집

▲ 가장 안전한 까치의 보금자리입니다.
  마주 보이는 건물이 금산사의 주법당인 대적광전입니다.

보리수나무

▲ 지난 여름에 찍은 같은 보리수 나무입니다.
   까치집은 전혀 보이지 않을 정도로 위장이 잘 되어 있습니다.
   반대편에서 찍은사진입니다. 

 

보리수 열매

▲ 보리수 나무 열매입니다.
   저 열매로 염주를 만들기도 합니다.
 

보리수

▲ 보리수 나무 잎은 넓어서 잘 말려 코팅해서 책갈피로 쓰면 아주 좋습니다.
  한때는 보리수 나무 잎을 인도에서 수입해서 불교용품점에서 팔기도 했습니다.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김제시 금산면 | 김제금산사일원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한낱 동물도 지혜가 있군요.
    살아가면서 많은 것들을 배우고 익히게
    되는데 그 가운데 자연에서 얻은 지혜가 가장
    완벽하더군요.
    한주 화이팅하세요.^^
    • 어찌보면 사람이 짐승들로 부터 배워하는것도 많이 있는거 같아요..
  2. 까치집에서도 교훈을 얻을수가 있겠군요.
    날씨가 많이 추워젔습니다. 따듯한 한주일 보내세요.^^
    • 날이 추월질때도 됐지만 막상 추워지지 잔뜩 움추르드네요..^^
      건강한 한주일 되세요..^^
  3. ㅎㅎ 참 보기 좋네요...
    며칠동안 영하로 떨어져서...안그래도 꼼짝않고 있었더니...
    더 그런가봐요....

    • 앙상한 가지에 까치집을 보니 더 추워보이네요..^^
  4. 까치가 머리가 좋네요^^
  5. 마른 나무 위의 까치집이 위태로워 보이기도 하는데 설명을 보니 걱정할 필요는 없겠네요.
    자연 보다 나은 스승은 없는 것 같습니다.
    • 사람도 자연의 섭리를 거슬리고는 살수 없는듯 합니다..^^
  6. 아! 보리수열매로 염주를 만드는거군요~!
    첨 알았어요~!
    • 향나무나 율무로도 염주를 만들지만 보리수염주는 가격이 제법 나가는 편입니다..^^
  7. 그렇군요..어느 누구도 건들지 못하겠죠...까치집의 과학적인면이 이미 증명되었다죠?..대단합니다
  8. 나무 위의 안전한 보금자리에서 사람들을 내려다 보는 거 같아요.
    잘 들 계신가~ 하면서 말이죠 ㅎ
  9. 보리수 나무라는것이 생소하네요.
    염주도만들고 책갈피로도 사용되는군요.
    • 어떤 분들은 보리똥이라고 하더군요..^^ 보리수 열매로 만든 염주는 제법 가격이 있습니다..^^
  10. 날씨가 많이 추워졌어요...
    따뜻한 겨울 되시기 바랍니다.^^
    건강하시구요.~~
    • 오늘은 비바람까치 치니 더 추워진거 같아요..
      따뜻한 아래목이 그리워지는 계절입니다..^^
  11. 까치.. 머리가 좋군요... ㅎㅎ
    까치도 아침에 출근했다.. 저녁에 퇴근하면 .. 그 때 부터는 조용하겠지요.. ^^
    보리수나무 보면.. 잎 하나 주어와야겠습니다..
    • 절집마당에 둥지를 튼놈은 아마 이놈이 처음이 아닐까 하는 생각도 해봅니다..보리수 나무를 심어놓은 절이 가끔 있습니다.
  12. 명당자리인데요.
    역시 똑똑한 까치네요~~
    • 아무리 봐도 명당입니다..더이상의 좋은 부지는 없을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