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여행] 운주폭포와 운폭정

Posted by 누리나래
2012. 2. 21. 10:09 여행
제가 살고 있는 호남지방에는 대부분 평야지대로 이루어져 있어서 높은 산이 그리 많지 않아서인지 등산을 하더라도 폭포를 만나기가 쉽지 않습니다.

한우로 유명한 정읍의 산내면을 가다가 아름다운 폭포가 있다는 말을 듣고 무작정 찾아 나섰습니다.
제가 가려던 곳과 멀리 않고 도로에서도 가까우면서도 승용차로 폭포아래까지 갈수 있다는 말에 냉큼 나섰습니다.

단풍으로 유명한 내장산과도 가깝고 한우로 유명한 정읍 한우마을도 지척이고 옥정호도 가까운 곳에 있어 정읍이나 신태인을 여행중인 분들에게 잠시 들러보시라고 권하고 싶습니다.

 저는 신태인을 통해서 갔는데 가는 길도 드라이브 코스로도 훌륭한 도로이더군요.
신태인에서 강진, 칠보방향 이정표를 따라 가시다 보면 저수지 못미쳐 오른쪽 산아래 운주암이 보입니다.
폭포는 운주암 안에 있습니다. 


운주폭포

구름도 쉬어 간다는 운주산 감투봉 아래 있는 운주폭포는 일명 운장암 폭포로도 불리우고 있습니다.
물의 낙차는 약 20m 정도 된다고 하는군요. 
지난번 강추위에 얼어 붙어 있습니다. 얼어붙은 물이 녹으면서 떨어지고 있어 가까이 가는 것은 위험합니다.

운주폭포

 빙벽으로 변한 운주폭포로 가는 길입니다.
운주암에 주차하면 바로 운주폭포가 보입니다. 30m만 올라가면 운폭정과 운주폭포를 만날수 있습니다.

운주폭포 돌탑

 ▲ 폭포아래에는 누군가 돌탑도 쌓아놓아 운치를 더해줍니다.

운폭정

▲ 운주암에서 운주폭포로 올라가는 길에 자리잡은 작은 정자인 운폭정입니다.
 짧은 거리지만 참 예쁜 길이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운폭정은 예전에 선비들이 이곳에 모여 글도 짖고 시조도 읊고 하던 정자라고 합니다.
운폭정계라는 모임에서 관리하고 있는데 대를 이어 가입하고 있어 대단히 오래된 모임입니다.
현재는 발전해서 운폭정 보존회라는 명칭으로 관리되고 있습니다.
겨울철에는 보호를 위해 가림막을 쳐 놓았습니다.

운주암

 ▲ 운주폭포아래 운주암이라는 작은 암자가 있습니다.
 오래된 암자는 아니고 최근에 지어진 암자 같습니다.
 여름에도 추워서 긴팔옷을 입어야 할 정도로 시원하다고 합니다

항아리

▲ 폭포아래 작은 초막 앞뜰에 있는 항아리들입니다.
 조금만 가꾸면 운치를 더 할것 같은 생각이 들더군요.

운주암 굴뚝

▲ 산비탈에 항아리들이 포개져 있어 용도가 궁금했는데 내려와서 물어보니 굴뚝이더군요.
크게 자연을 훼손하지 않고 시각적으로 돋보이게 하는 굴뚝같습니다.

네비게이션으로는 정읍 산내면 운주사를 검색해야 찾을수 있습니다. 

반응형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고요해서 사색하기에도 좋은 곳일듯합니다. 좋은 여행지 잘 보고 갑니다.^^
    • 정말 조용한곳입니다..여름에는 장관일듯 합니다..^^
  2. 추운 계절이지만..그럼에도 불구하고
    마음에 상쾌함을 불어넣어줄 것 같아요.운폭정은 정말 운치가 아름답군요.
    돌탑과...마치 눈사람처럼 포개어얹은 항아리는 정겹기만 하구요.
    • 폭포의 웅장함은 없지만 자연이 준 선물임에는 틀림엇을것 같습니다..^^
  3. 정읍에 이런곳도 있었군요.
    제 고향이 정읍이라.. 근데 어릴때 서울올라와서 못가본 곳이 많네요..
    언제 고향 드라이브라도 해보고 싶네요..
    • 정읍이 고향이시군요..한우로 유명한 산내면에 있습니다..^^
  4. 전라도를 참 좋아합니다..^^
    정읍은 하루정도 돌아보고 싶은곳이 많은곳인데요..
    날 풀리면 정읍여행을 할러고 하는데
    이곳도 한번 다녀와야겠습니다.
    • 정읍 순창을 연계해서 다녀오시면 좋을것 같아요..^^
  5. 얼어붙은 폭포를 뒤로하고 서있는 고목이 참 멋있네요.
    좋은 곳 또 한 군데 알아가네요^^
  6. 조용한 분위기 정말 좋네요~
    광주에서 학교다닐때 못가본게 참 아쉽네요.
    멋진 풍경들 잘 봤습니다 ^^
    • 정읍 고창 순창은 광주가 오히려 가깝죠... 좋은곳에서 학교다니셨네요..^^
  7. 얼어붙은 폭포가 멋지네요...
    봄이되면 저 얼음이 다 녹고 물이 떨어지겠죠
    • 여름에 비가 오고나면 아주 장관이라고 하더군요..^^
      여름에 꼭 한번 더 다녀와야 할것 같아요..^^
  8. 얼음이 녹아 폭포가 흘러내리면 운치가 더하겠네요.
    그런데 명칭에 운자가 다 들어가네요. 구름과 관련있나 봅니다.
    • 그러고 보니 구름운자 들어가는 절 이름이 많군요..^^
  9. 아하...이런 곳이 있었군요...^^
    이곳도 한번은 다녀와야 할 듯 합니다...감사합니다..^^
  10. 얼어붙은 폭포의 풍경이 한겨우을
    실감나게 합니다.
    잘보고 갑니다.^^
    • 이제 날이 풀려 녹을 만도 한데 워낙 응달이라 얼음이 오래가는듯 합니다..^^
  11. 비록 물이 흐르는 폭포의 모습은 아니지만, 얼어있는 그 자체만으로도 웅장하네요 ㄷㄷ
    • 얼어 붙은 폭포의 모습도 색다른 맛이 있더군요..^^
  12. 아름다운 모습이 정말 가고 싶다는 생각이 들게 만드네요 ^^
    서울 사는 지라 ... 찾아가기 조금 어렵겠지만요 ...
    • 기회가 닿을때 한번 다녀가세요..^^ 잠시 쉬어가기 좋은곳입니다..^^
  13. 오~~ 조용하고 참 좋은곳을 소개해 주셨네요.
    다음에 옥정호 갈때 꼭 한번 들려봐야겠습니다.^^
    • 주변에 한우마을도 잇고 정수지도 잇어 경치가 그만입니다..^^
  14. 산사의 느낌이 좋아요^^
    • 여름이 수량이 많을때 다시한번 다녀와야겠습니다.폭포물이 떨어지는 장면이 기대됩니다.^^
  15. 경치가 너무 좋네요.
    잘 보고 갑니다. :)
  16. 마음을 비우고(?) 사진을 아래로 아래로 보며 지나가다가, 돌탑 보고 순간 첨성대인줄 알았네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