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여행]내장산 성불암

Posted by 누리나래
2012. 3. 16. 07:04 여행
저는 사람들에게 많이 알려져 있는 곳도 좋아하지만 그리 많이 알려지지 않았으면서도 조용한 사찰을 찾기를 좋아하는 편입니다.
차를 타고 지나가다 조금 시간이 여유가 있고 사찰 이정표가 보이면 불쑥 찾아가곤 합니다.
오랜시간 머물지 않고 잠시만 머물러도 마음이 편해지고 나름대로 예쁜 모습을 가지고 있는듯 해서 작은 사찰이나 암자를 좋아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이번에 다녀온 사찰은 내장산 성불암입니다.
정읍에서 내장산을 가다보면 내장산 초입에 있는 호수를 돌아  새로난 길로 내장사를 가게 되는데 바로 이 호수(내장호)를 끼고 도는 길가에 자리잡은 작은 암자입니다.

 가을 단풍은 내장산이 좋다는 것은 누구나 알고 있지만 봄의 내장호주변의 벚꽃놀이도 추천하고 싶은 장소입니다.
크지는 않지만 단아한 모습의 성불암 모습을 담았습니다.

내장산 성불암

▲ 내장산 성불암 대웅전의 경내 모습입니다.
내장산 들어가는 길가에 자리잡고 있지만 그냥지나치기 일쑤입니다.
오른쪽으로 성불암이라고 씌여진 큰 돌이 일주문을 대신합니다.

 성불암은 그리 오래되지 않은 사찰입니다 1960년에 창건했으니 이제 50년 조금 넘었습니다.


성불암 미륵불

  대웅전 아래 마당에 자리잡은 미륵불입니다.
 성불암은 작년에 정읍지방에 내린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었지만 지역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하기도 했습니다.
 신도들이 똘똘뭉쳐서 꾸준하게 어려운 신도들이나 지역의 학교에 장학금을 지급해 오고 있다고 합니다.

 

성불암

▲ 이건물은 스님들의 처소입니다.
오래된 절이 아니라서 한옥과 현대건축물이 함께 공존하고 있습니다.
내장산이 국립공원으로 지정되어 있어 건물을 짓거나 수리하는데 어려움이 있다고 합니다.

성불암 부도

▲ 성불암을 창건한 인허스님의 부도탑입니다.
늦게 출가했지만 수행의 경지가 상당해서 앉아서 열반한 스님으로 유명합니다.

어린이 법당

 ▲ 다른절과 다르게 어린이 전용 법당이 있습니다.
지도교사도 있고 어린이 들만 따로 법회를 열고 있다고 합니다.

성불암 토끼부부

▲ 토끼 두마리가 보이길래 형제인줄 알았더니 부부토끼라고 합니다.
신도가 데려다 놓았는데 벌써 새끼를 여러마리 낳아서 분양보냈다고 합니다.
토끼집은 있지만 별도로 가둬놓고 기르지 않는다고 합니다.
밥만주면 크게 신경쓰지 않아도 알아서 잘 논다고 합니다.

혹시 내장산에 다녀가실일이 있으신분들은 잠시 들러 물한모금 마시고 가셔도 좋을것 같습니다. 

정읍여행 관련글 : [정읍여행] 운주폭포와 운폭정

반응형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성불암 .. 소박하지만.. 따뜻함이 느껴지는 것이 좋습니다...
  3. 사람도 없고 정말 고요해 보이네요 ㅎㅎ
  4. 정말로 한적해 보이는 곳이네요..^^
    어린이 전용 법당이라니... 그래도 가족단위 손님이 제법 오나봐요..^^
    • 사람들로 북적대는 내장사에 비해 정말 조용하죠.. 어린이들만을 위한 법회가 열린다고 하네요..
  5. 저도 이런곳이 좋더라구요...
    조용히 마음을 내려놓을수 있는 멋진곳 소개, 감사 합니다.^^
    • 원래 번잡한것을 싫어하고 일부러 찾아다니는것은 아닌데 공교롭게 그렇게 됐네요..^^
  6. 갈 시간이 될런지는 모르지만 감사히 보았습니다.
  7. 요즘 답답하니...머리가 복잡한데, 이런곳에 딱 가서 몇시간 있으면 쑥 내려갈거 같아요.
    좋은 곳 소개 감사해요 ㅠ
    • 잠시 쉬어가는것도 좋은 것 같아요 즐거운 주말되세요..^^
  8. 가을 내장산....
    하도 유명해서 그런지....
    한참일때는 어떻게 근처도 못가봤어요...
    마음만은 항상...가을 내장산 단풍사진을 찍는데 말이에요....

    이런 곳도 있네요...
    정말.....이런곳을 찾아다니는것 그 재미...그 기분..정말..좋은데...ㅎㅎ
    • 내장산 단풍이 유명하고 경치가 수려하긴 하지만 사람이 너무 많아 가기가 불편하더군요..가을 단풍철에는 산머너 백양사로들 많이들 가시는 데 제가 추천한다면 순창 강천사를 추천드리고 싶네요..^^
    • 순창...강천사요??
      처음듣는곳인데...
      음..한번 어떤곳인지 궁금해지는데요
    • 순창 강천사가 많이 알려지지 않았지만 내장산에 버금가는 단풍명소입니다..^^
  9. 마음을 내려놓고 편히 쉬고싶은 곳입니다.
    특히 부부토끼가 참 인상적인 사찰이군요.^^
    • 절에 사는 짐승들도 편안한가 봅니다..사람도 무서워하지 않고 근심걱정이 없어 보입니다..^^
  10. 아~ 개인적인 사정으로 일이 생겨서 잘 방문을 못했는데,
    그래도 사진을 보니까 마음이 좀 편해지네요.. 감사합니다. ^^
    조금이나마 답답한 마음을 풀어봅니다 ㅠ~
  11. 아 저도 여기 지나간게 같네요.
    확실하지는 않지만 호수를 끼고 가다가 절이 있어 돌아 나왔거든요.
    절 이름은 기억이 잘 안나지만 비숫한거 같네요.
    • 호수를 끼고 가다 만난 절이라면 맞을 겁니다. 호수가에 절은 이곳 하나밖에 없거든요..^^
  12. 저희 어머니 고향이 정읍인데 막상 내장산은 저도 못가본 것 같습니다;;
    시간내서 한번 가봐야겠네요. 단풍경치가 그렇게 좋다고 하던데^^
    • 가을에 한번 다녀가세요..먹거리도 풍부하고 단풍은 절경입니다..^^
  13. 가끔 저런 조용한 곳이 그리워요 ㅎㅎ
    • 복잡한 도시에 사는 분들일수록 조용하고 경치좋은 곳을 찾게 되더군요..^^
  14. 분위기있는 절이네요
    즐거운 주말되세요 ^^
  15. 정말 사진만으로도 아름다움이 느껴집니다. 아니 포근함 마져도 느껴지는 따뜻한 사진들입니다. 잘보고 갑니다.
  16. 작은 규모라 그런지 편안해 보이네요..^^
    어린이를 위한 법당이 색다르게 보입니다..^^
    • 특별함은 없지만 지역주민들과 함께 잘 살고 있는 절이더군요..
  17. 여행을 자주 다니시는 것 같습니다ㅎ
    맑은 공기가 여기까지 느껴지는 것 같네요 ^^
    • 여행을 작정하고 나서는것은 아니구요 출장이 잦아 일때문에 다니다가 불쑥 찾아가곤 하는 편입니다..^^
  18. 한적해 보이니 조용해서 좋을것 같습니다^^
  19. 포근함과 여유로움..그리고 행복..참 좋아 보입니다. 인간사 뻔한데 너무 각박하게 살아가는 것 같아요..
    참 좋은데 많이 다니시네요
    • 우리에게 정작 필요한것은 잠시 쉬어갈수 있는 여유인듯 합니다..^^ 잠깐 잠깐식 들리는 곳이 참 편안하고 좋습니다.^^
  20. 작아도 따뜻한 느낌을 주는 암자네요.
  21. 정읍에서 어릴적 살았는데 내장산 한번 못가봤네요.. 멀기만 한 내장산 ㅋ
    • 정읍에 살았으면서 내장사를 못가보셧다니 안타깝네요..ㅠㅠ 정읍 벚꽃이 아주 좋습니다 봄에 한번 다녀오세요^^